글로벌 중국공산당 탈당센터

터키 어린이들, 박람회서 줄지어 ‘중국공산당 종식’ 서명

줄을 서서 End CCP 서명을 하는 터키 어린이들(중국공산당 탈당센터 이스탄불 지부)
Facebook
Twitter
LinkedIn

[중국공산당 탈당센터] 터키 이스탄불에서 열린 대형 도서 박람회에 ‘글로벌 중국공산당 탈당센터’가 참가해 중국공산당 종식(End CCP) 서명을 받았다.

이스탄불 ‘유라시아 쇼 아트센터’에서 4월 3일까지 열린 이날 박람회에는 많은 출판사, 지자체, 정당이 참여했고 중국공산당 탈당센터는 파룬궁 부스에서 End CCP 캠페인을 시민들에게 소개했다.

터키 시민들에게 End CCP 캠페인에 대해 설명하는 탈당센터 직원(중국공산당 탈당센터 이스탄불 지부)

파룬궁수련자들은 관람객들에게 파룬궁 수련 서적 ‘전법륜(轉法輪)’을 소개하고 연공동작을 가르치며, 지금도 자행되는 중국공산당의 잔혹한 파룬궁 박해를 알렸다.

파룬궁 부스에서 End CCP서명을 소개하고 있다.(중국공산당 탈당센터 이스탄불 지부)
End CCP 보드판을 들고 있는 파룬궁 수련자(중국공산당 탈당센터 이스탄불 지부)

많은 터키 시민들은 말했다. “우리는 중국에서 무슨 일이 일어났는지 알고 있습니다. 위구르인들도 강제 수용소에서 박해받고 있습니다. 우리는 중국(중국공산당)에 항의하는 서명을 하고 싶습니다.”

몇몇 어린이들은 End CCP 서명을 하고 나서 다른 친구들에게 “여기에 서명해, 좋은 일이야. 우리는 그곳에서 고통받는 사람들을 돕는 거야”라고 말했다.

이후 많은 어린이가 단체로 End CCP를 서명하기 위해 줄을 섰고 팜플렛을 받고 가족들에게도 온라인 서명을 권하겠다고 말했다.

행사 관계자들은 터키 시민, 특히 많은 터키 어린이들이 파룬궁 탄압 등 중국공산당의 반인류 범죄를 이미 알고 있다는 사실에 놀랐다.

줄을 서서 End CCP 서명을 하는 터키 어린이들(중국공산당 탈당센터 이스탄불 지부)

행사 기간 국제 TV 채널 TV8.5는 파룬궁 수련자들을 인터뷰하며 중국공산당의 파룬궁 박해에 대해 인터뷰했다.

TV8.5와 인터뷰하는 파룬궁수련자(중국공산당 탈당센터 이스탄불 지부)

박람회를 방문한 ‘자유아시아 방송(Radio Free Asia)’의 한 위구르인 기자도 End CCP에 서명하며 자신의 가족이 중국공산당에 의해 강제 수용소에 갇혔다고 전했다.

자유아시아 방송은 언론의 자유가 없는 아시아 국가들을 대상으로 방송하는 비영리 언론사로 중국, 위구르, 티베트, 북한, 베트남, 캄보디아, 라오스, 버마 등 9개 언어로 방송된다.

많은 시민이 파룬궁 수련법을 배우며 End CCP 청원에 서명했다.(중국공산당 탈당센터 이스탄불 지부)
파룬궁 공법을 배우며 End CCP에 서명한 고등학생 수데(중국공산당 탈당센터 이스탄불 지부)

파룬궁 공법을 배운 고등학생 수데는 말했다. “파룬궁수련자들에 대한 중국공산당의 박해는 위구르인에게 가해진 것과 같은 것입니다. 그렇기에 이 박해를 멈추기 위해 최선을 다해야 합니다.”

End CCP 서명에 참여한 어린이들(중국공산당 탈당센터 이스탄불 지부)

11살 에미르는 서명 후 말했다. “파룬궁 수련을 해보니 매우 편안했고 좋았습니다. 그들이 파룬궁을 박해하는 것은 매우 나쁜 일입니다. 공산주의자들은 물러나라!”

중국공산당 탈당센터는 박람회 기간 700명 이상의 End CCP 서명을 받았다.

전 세계 공산주의 종식에 도움이 되도록 endccp.com/ko 를 방문해 ‘중국공산당 종식(End CCP)’ 청원에 서명해주세요.

Facebook
Twitter
LinkedIn

Related

Recommended

서울서 4억 중국공산당 탈퇴 축하행사

지난 28일, 중국인 밀집 지역인 서울 구로리공원에서 중국공산당 탈퇴 4억 돌파를 기념하는 행사가 개최됐다. ‘글로벌 중국공산당 탈당센터’에 따르면 지난 8월 3일(현지 시간) 오후 8시, 중국공산당 탈퇴자가 4억을 돌파했다. 이는 중국공산당의 3대 조직인 공산당, 공청단, 소선대 탈퇴 인원을 모두 합친 숫자다. 박균환 글로벌 탈당센터 한국지부 사무국장은 축사에서 “4억 중국인들이 두려움 없이 중국공산당을 버림으로써, 악의 흔적을 지우고 그들의 족쇄에서 벗어나 자유를 선택한 것은 참으로 기쁜 일”이라며 “이는 중국 내부에서 평화롭게 공산당 정권을 해체하는 사상 초유의 정신각성운동으로, 반드시 역사에 기록될 것”이라고 말했다. 박 사무국장은 이어 “중국공산당은 인본주의를 기본으로 5천 년간 존재해 온 중국을 대표하지 않는다”, “중국공산당을 탈퇴하는 것은 정치를 하는 게 아니라 공산당의 사악한 정치에서 벗어나 자신의 자유와 권리를 되찾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박균환 글로벌 탈당센터 한국지부 사무국장(김국환 객원기자) 이번 행사를 주최한 사단법인 한국파룬따파불학회 오세열 사무총장도 “중국공산당 탈퇴 4억...

Read more